[알쓸신잡] 20 이상형 조건 중에 재혼은 초혼보다 00를 더 많이 본다?
[알쓸신잡] 20 이상형 조건 중에 재혼은 초혼보다 00를 더 많이 본다?
  • 박지윤 기자
  • 승인 2020.05.31 00:25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재혼은 초혼보다 성격을 더 많이 본다!

 

최근 잉꼬부부로 알려졌던 배우 커플의 이혼 소식이 알려졌는데, 이혼사유는 성격차이라고 한다.

이들 뿐만이 아니다.

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 해 이혼은 11800건인데, 이혼 사유를 보면 성격차이가 48560(45%)으로 가장 많았다. 그만큼 성격이 결혼생활에서 중요하다는 얘기다.

한국 남녀들은 결혼할 때 성격을 얼마나 볼까?

배우자매칭 선우 커플닷넷(Couple.net)2005년부터 2019년 사이에 결혼한 초혼, 재혼 남녀 12만명을 대상으로 이상형 조건 중 성격의 비중을 조사했다.

남성은 초혼 때 28.67%에서 재혼 때 30.81%로 증가했고, 여성은 초혼 때 27.74%에서 재혼때 30.46%로 증가했다.

재혼은 이전 결혼생활을 통해 성격의 중요성을 알기 때문에 초혼보다 성격을 더 많이 보는 것으로 분석된다.

 

 

【서울-웨딩TV】 박지윤 기획특집 담당기자 paula.y@wedd.tv