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포토]한파에 붐비는 빨래방
[포토]한파에 붐비는 빨래방
  • 전선이 기자
  • 승인 2021.01.12 12:1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지난 9일 오후 청주시 서원구의 한 코인 빨래방에 사람들이 빨래를 돌리고 있다.(사진-뉴시스)
지난 9일 오후 청주시 서원구의 한 코인 빨래방에 사람들이 빨래를 돌리고 있다.(사진-뉴시스)

배수관 결빙으로 세탁기 물이 역류해 저층세대에 피해를 주고 있습니다.

세탁기 사용을 자제해 주십시오.”

찬 공기가 들어와 엘리베이터가 고장날 수 있으니

출입시 입구 현관문을 꼭 닫아주십시오.”

 

20년 만의 한파로 전국이 얼어붙었다.

며칠 째 계속된 추위로 일부 아파트에서는 입주민들의 자제와 주의를 당부하는

방송이 흘러나오고 있다.

 

수도관 동파 우려로 세탁기 사용이 어려워지자

빨래방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졌다.

 

장마철 이불 빨래를 할 때나 찾곤 하던 빨래방이

때 아닌 특수를 누리고 있다.

 

코로나19로 많은 불편과 어려움을 겪는 생활에

겨울 한파까지 부채질을 하고 있다.

 

다행히 오늘부터는 서해상에서 따뜻한 서풍이 유입돼

기온이 영상으로 오른다고 한다.

 

 

【서울-웨딩TV】 전선이 국내 담당기자 yoj0424@wedd.tv